로그인
  106 | 김태훈 리우올림픽 메달리스트, 모교 동아대에 2천만 원 쾌척 2017-03-20 오전 9:03:29
   대외협력과 [교직원]  / 조회 : 176

김태훈 리우올림픽 메달리스트, 모교 동아대에 2천만 원 쾌척

 


17일 오후 2시 동아대 승학캠퍼스 본부 3층 총장실에서 리우올림픽 동메달리스트 김태훈(가운데) 태권도 선수가 모교에 발전기금 2천만 원을 전달한 후 한석정(왼쪽) 총장, 박상갑 대학원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 홍보팀 신부삼>

 
 
   
 

석사과정 진학 … 태릉선수촌 생활 병행

 
   
 

   2016 리우올림픽 동메달리스트 김태훈 태권도 선수가 모교인 동아대에 발전기금 2천만 원을 쾌척했다. 태권도학과 4학년에 재학 중이던 김 선수는 이달에 동아대 일반대학원에 진학해 석사과정을 밟고 있다. 그는 세계권 대회 준비를 위해 서울 태릉선수촌 생활과 학업을 병행할 계획이다. 김 선수는 17일 오후 2시 승학캠퍼스 본부 3층 총장실을 방문해 한석정 총장과 접견했다.

   한 총장은 “혹독하게 자신의 내면을 바라보는 일이 무척 어려운 일인데 국가대표 선수로서 늘 정신 단련을 하는 김태훈 선수 모습이 무척 대견하고 자랑스럽다”며 “자신에서 그치지 않고 후배들을 위해 귀한 마음을 내 준 김 선수와 그의 부모님께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에 김 선수는 “모교에서 받은 많은 지원과 사랑이 후배를 위한 발전기금으로 이어졌다”며 “한 총장님과 지도 교수님 등 많은 분들의 진실한 응원이 경기 때마다 전해졌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2013년 동아대 태권도학과에 입학한 김태훈 선수는 같은 해에 한국국가대표 선수선발 최종대회 남자 54kg급에서 1위를 차지해 첫 태극마크를 달았다. 또한 그는 2013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2014 인천아시안게임, 2014 아시아태권도선수대회, 2015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등에서 금메달을 차지했으며, 2016 리우올림픽에서 패배를 딛고 값진 동메달을 땄다.

 
   
   
 

· 취재 = 홍보팀 김나영
· 게시요청자 = 홍보팀장 조해훈 

 
 

 



 


COPYRIGHTS (c) 2013 Dong-A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 If you have any question, send email to webmaster. 동아대학교 대외협력처 | 604-714 부산광역시 사하구 낙동대로 550번길 37(하단동) 대외협력처 (본부건물 S01 0314호) TEL | 대외협력팀 : 051)200-6012~3, 홍보팀 : 051)200-6042~3  FAX | 051)200-6015  홈페이지 담당자 : 송모란
관리자에게 메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