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아대, ‘2021년 전은장학금’ 전달식 개최 2022-01-18 오전 10:21:28
   대외협력처 / 조회 : 705

동아대, ‘2021년 전은장학금’ 전달식 개최

 


전해수(왼쪽) 조양실업(주) 회장이 동아대 학생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조양실업(주) 전해수 회장 호를 딴 전은(田隱)장학기금 2010년부터 운영
강림·이은호·박민성·최수빈·고현지·문채영 등 학생 6명, 600만 원 장학금 받아

 
     
     동아대학교(총장 이해우)는 강림(경영학과) 학생 등 6명에게 100만원씩 모두 600만 원의 전은장학금을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조양실업(주) 전해수 회장의 호를 딴 전은(田隱)장학기금은 전 회장이 지난 2010년 동아대에 기탁한 발전기금 1억 원과 해마다 일정금액을 추가로 기탁, 운영되고 있다.

   지난 11일 부산 해운대구 조양실업 회장실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장학금을 받은 학생은 강림(경영학과), 이은호(석당인재학과), 박민성(신소재공학과), 최수빈(산업경영공학과), 고현지(한국어문학과), 문채영(조경학과) 학생 등 6명이다.

   전 회장은 “우수한 학생을 선발, 장학금을 드리게 돼 기쁘다. 기부자로서 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 더 많은 학생이 장학금 혜택을 입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림 학생은 “의미 있는 장학금을 받아 뿌듯하다”며 “사회가 필요로 하는 사람으로 성장하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 전 회장님과 학교에 고맙다는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6.25 전쟁 당시 부산에 피란을 와 맨손으로 사업을 일궈 오늘에 이른 전 회장은 지난 1976년 동아대 경영대학원 최고경영자과정을 수료했으며 제8대 최고경영자과정 동문회장을 역임했다.

   그는 특히 운수·정비업계에 투신, 우리나라의 산업화와 근대화를 이룩하는데 기여하고 봉사활동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앞장선 공로로 2010년 동아대 명예경영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 취재: 대외협력처 홍보팀 장소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