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아대 교육대학원, ‘수업실연 경연대회’ 및 ‘학교현장실습 수기 공모전 시상식’ 개최 2022-12-13 오전 9:25:34
   대외국제처 / 조회 : 554

동아대 교육대학원, ‘수업실연 경연대회’ 및 ‘학교현장실습 수기 공모전 시상식’ 개최

 



(1) 수업실연 경연대회 수상자들과 조규판(왼쪽에서 세 번째) 교육대학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 학교현장실습 수기공모 수상자들과 조규판(가운데) 교육대학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3) 수업실연 경연대회 최우수상을 받은 신지수 학생의 실연 모습.
<사진 = 교육대학원 제공>

 
 
     
 

신지수(사학과 4) 학생 ‘수업실연’ 최우수상, 동영상 자료 활용 및 우수한 전달력 과시
김예린(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곽민채(간호학과 4) 학생 ‘현장실습 수기’ 최우수상

 
     
     동아대학교 교육대학원(원장 조규판)은 학사관리과 교직운영팀 및 교육학과와 공동으로 예비교사 역량강화를 위한 ‘2022학년도 수업실연 경연대회’ 및 ‘학교현장실습 수기공모발표 및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교육대학원 재학생과 학부 교직과정 이수 학생을 대상으로 최근 열린 수업실연 경연대회는 예비교사 전문성 확보와 학교 현장에서 필요한 수업 수행 능력을 키워주기 위해 마련됐다.

   예선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5명의 수업실연 심사 결과 신지수(사학과 4) 학생이 최우수상을, 최현주(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4학기)·서민주(한국어문학과 4) 학생이 우수상을, 이민경(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3학기)·배지혜(교육학과 4) 학생이 장려상을 받았다.

   신지수 학생은 ‘근대 국민 국가 수립 운동’을 주제로 동영상 자료를 활용해 효과적인 수업 설계와 우수한 전달력으로 역사 과목 수업을 실연, 심사위원으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해 대회 우수상에 이어 올해 최우수상을 거머쥔 신 학생은 “예비교사로서 충분히 잘하고 있다고 인정받은 것 같아 뿌듯하다. 교수님들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2년간 많이 성장할 수 있었고 앞으로 수업에 있어서만큼은 좋은 교사의 자질을 가질 수 있게 된 것 같다”며 “교사가 되는 과정이 쉽지 않고 힘들겠지만 이번 경험을 기억하며 마음을 다잡아보겠다”고 말했다.

   학교현장실습을 다녀온 학생들의 수기 공모전에선 김예린(교육대학원 음악교육전공 4학기)·곽민채(간호학과 4) 학생이 최우수상을, 강민경(교육대학원 미술교육전공 4학기)·이소언(교육대학원 미술교육전공 4)·박미송(교육학과 4)·박도은(응용생물공학과 4) 학생이 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수기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자 김예린 학생은 “훗날 교직에 서게 될 날을 기대하며 준비하는 과정 속에서 학교현장실습을 통한 경험과 배움은 좋은 밑거름이 됐다”며 “학교현장실습 경험을 바탕으로 학생들과 소통하는 교사, 배울 점이 많은 교사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조 원장은 “수업실연경연대회와 학교현장실습 수기 공모전이 예비교사들의 수업 전문성 향상과 학교 현장 이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앞으로도 교육대학원과 관련부서에서 예비교사 역량강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 취재: 대외협력과 홍보팀 장소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