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아대, 2020년 시무식 지난 2일 개최 2020-01-03 오전 10:57:35
   대외협력처 / 조회 : 578

동아대, 2020년 시무식 지난 2일 개최

 

 


(1)~(2) 한석정 동아대 총장이 지난 2일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3) 동아대 승학캠퍼스 경동홀에서 열신 시무식에서 한석정 총장과 교무위원들이 참석자들과 새해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 = 동아대 홍보팀 신부삼>

 
 
     
 

한석정 총장, “위기 속에 처절한 각오로 전통 명문 동아대를 지켜내자” 당부

 
     
     동아대학교(총장 한석정)는 2020년 시무식을 업무 첫날인 지난 2일 승학캠퍼스 경동홀에서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시무식엔 한 총장과 교무위원, 교직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악수하며 덕담을 나눴다.

   한 총장은 이 자리에서 “학령인구가 급감하고 수도권 집중현상이 가속화되며 지역 사립대들의 환경이 암울하지만 우리는 잘 버텼다”며 “최강의 팀워크로 교육혁신과 각종 대형 정부사업 유치 등에서 눈부신 성과를 냈다”고 말했다.

   한 총장은 또 “지혜와 적응력이 뛰어나다고 알려진 ‘흰 쥐’의 해 경자년을 맞아 우리 앞에 놓인 난관을 독하게 헤쳐나가자”며 “우리에겐 그동안 여러 위기를 이겨낸 유전자가 있다. ‘강한 자가 살아남는 것이 아니라 살아남는 자가 강하다’는 말을 되새겨 처절한 각오로 전통 명문 동아대를 지켜내자”고 당부했다.

   시무식이 끝난 후 참석자들은 교내 식당에서 떡국을 먹으며 못다한 새해인사를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 취재: 대외협력처 홍보팀 장소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