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아대 등 부산권 LINC+사업단 연합, ‘온라인 기반의 산업체 단기강좌 공동 추진’ MOU 2020-06-12 오전 10:04:54
   대외협력처 / 조회 : 230

동아대 등 부산권 LINC+사업단 연합, ‘온라인 기반의 산업체 단기강좌 공동 추진’ MOU

 


김점수(맨 오른쪽) 동아대 LINC+ 사업단장 등 부산권 6개 대학 LINC+ 사업단장이 협약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LINC+ 사업단 제공>

 
 
     
 

대학이 보유한 지식자산 지역 소상공인·중소기업에 무료 제공,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동아대학교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 사업단(단장 김점수)은 부산권 6개 대학 LINC+ 사업단 연합이 ‘온라인 기반의 산업체 단기강좌(I-Korea 4.0)’를 추진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0일 열린 MOU 체결식엔 동아대를 비롯한 6개 대학(동아대, 동서대, 동명대, 동의대, 부경대, 한국해양대) LINC+ 사업단이 참여했다.

   부산권 LINC+ 사업단 연합이 추진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지역 대학들 간 ‘경쟁을 넘은 협력’과 ‘지역사회 기여’, 온라인 기반이 일상화 될 ‘애프터 코로나(After Corona)’ 대책 마련 등을 위한 것이다.

   6개 대학이 추진하는 ‘I-Korea 4.0’은 코로나19로 대면 형태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온라인 기반의 산업체 세미나 및 포럼을 공동으로 기획,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AI, IoT/VR/AR, 스마트시티, 빅데이터, SNS 마케팅 등 5개 분야에서 30개의 동영상을 제작하고, 이를 부산지역 중소기업 임직원 또는 소상공인들에게 무료로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김 단장 등 부산권 LINC+ 사업단 단장들은 “부산권 6개 대학 LINC+ 사업단이 연합해 코로나 이후의 산업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4차 산업혁명 전략 기술을 산업체 재직자에게 지원,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다양한 공동 프로그램을 기획 및 운영해 지역사회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취재: 대외협력처 홍보팀 장소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