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아대 등 동남권 LINC+사업단, ‘K-MOOC 창업강좌 공동 개발 및 창업학점교류 협약’ 체결 2020-06-01 오전 10:42:01
   대외협력처 / 조회 : 308

동아대 등 동남권 LINC+사업단, ‘K-MOOC 창업강좌 공동 개발 및 창업학점교류 협약’ 체결

 


김점수(뒷줄 오른쪽에서 두 번째) 동아대 LINC+사업단장이 지난달 29일 경남 통영 동원리조트 동원홀에서 열린 ‘동남권 LINC+사업단 협의회’에서 협약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LINC+사업단 제공>

 
 
     
 

11개 대학 협력 … “비대면 교육으로 능동적이고 창의적인 창업교육 환경 구축”

 
     
     동아대학교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링크플러스) 육성사업단(단장 김점수)은 동남권 11개 대학 LINC+사업단이 ‘K-MOOC 창업강좌 공동개발 및 창업학점교류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난달 29일 경남 통영 동원리조트 동원홀에서 열린 ‘동남권 LINC+사업단 협의회’에서 이뤄졌다.

   동아대를 비롯한 각 대학은 이번 협약으로 △K-MOOC 창업강좌 공동 개발 및 소유 △창업 교과목과 프로그램 공동 개발 △창업 관련 신규 주제 K-MOOC 창업강좌 발굴 및 설계 △기타 창업교육 및 창업지원 활성화를 위한 협력 △동남권 LINC+사업단 사업 추진 시 적극적으로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K-MOOC(Massive, Open, Online, Course)는 온라인을 통해 누구나 어디서나 원하는 강좌를 무료로 들을 수 있는 공개강좌 서비스다.

   김 단장은 “이번 ‘K-MOOC 창업강좌 공동개발 및 창업학점교류 협약’ 체결을 계기로 동아대 창업동아리 등 창업에 관심 있는 학생과 학교 내 창업 분위기 조성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비대면 교육으로도 능동적이고 창의적인 창업교육 환경을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대와 경남대, 경상대, 동명대, 동서대, 동의대, 부경대, 울산대, 인제대, 창원대, 한국해양대 등 11개 대학이 참여하는 동남권 LINC+사업단 협의회는 ‘경쟁을 넘어 협력으로’란 슬로건 아래 LINC+사업 연계 활성화 및 사업영역 확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 취재: 대외협력처 홍보팀 장소영